전체 메뉴

안주형 스낵 시장 '쑥'..오리온, '마켓오 오징어톡' 출시 10주 만에 180만개 판매

김제영 기자 승인 2021.09.09 08:07 의견 0
마켓오 오징어톡 [자료=오리온]

[한국정경신문=김제영 기자] 오리온이 안주형 스낵 시장에서의 성장으로 내실을 다진다.

오리온은 신제품 ‘마켓오 오징어톡’이 맥주안주로 인기를 얻으며 출시 10주 만에 누적판매량 180만 개를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1분에 17개씩 팔린 셈이다. 매출액으로는 약 20억 원에 달한다.

마켓오 오징어톡은 감자 전분을 넣어 만든 얇고 길쭉한 스틱 모양에 오징어 원물을 넣어 ‘구운 오징어’의 감칠맛을 리얼하게 살린 제품이다. 장수 브랜드인 ‘오징어땅콩’에서 쌓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오징어 채를 잘게 썰어 넣어 오징어 풍미를 극대화했다.

간장과 은은한 버터 향을 더해 기분 좋은 ‘단짠(달콤+짭짤)’ 맛을 선사하며 톡톡 끊어 먹는 식감도 특징이다. 가정에서 간편하게 맥주를 즐기는 ‘홈술족’ 등 일상 및 캠핑 간식으로도 많은 인기를 모으고 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