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종합

공급과잉에 LCC(저가항공) 적자난 심각..당국 나 몰라라
우여곡절 끝에 이륙 준비에 들어갔지만 일본 여행객 감소와 그에 따른 출혈경쟁이 향후 풀어야 할 과제가 될 것으로 보인다.19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경영진 갈등으로 대표이사를 변경하며 면허취소 위기에 내몰렸던 신규 항공사 에어프레미아가 면허를 유지하게 됐다. 국토교통부가 지난 16일 에어프레미아의 대표자 변경
2019.09.19 1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