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정경신문

백현·찬열·디오 등 얼굴 찍힌 엑소 기념 메달 출시…조폐공사, 4월 판매

뉴스 > 한국정경신문 > Money > 경제 정창규 기자 2018-03-12 11:12:29 조회수 : 1,199

29
한국조폐공사는 한류 문화 확산을 위해 대한민국 최정상 아이돌 그룹인 엑소(EXO) 공식 기념메달을 제작, 4월 중 출시할 예정이다. 사진은 엑소 멤버들.(사진=SM엔터테인먼트, 솔잎컨텐츠)

[한국정경신문=정창규 기자] 대한민국 최정상 아이돌 그룹 엑소(EXO)의 공식 기념메달이 나온다.

한국조폐공사가 ‘한류의 중심’에 선 엑소(EXO)의 공식 기념메달을 제작, 4월중 판매할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한국조폐공사에 따르면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한류 문화의 확산에 기여하고 이를 대표하는 K팝 스타를 기념하기 위해 엑소 공식 기념메달 제작을 추진해왔다.

엑소 공식 기념메달의 앞면에는 국내 최고의 화폐 디자이너가 작업한 각 멤버(시우민, 수호, 레이, 백현, 첸, 찬열, 디오, 카이, 세훈)의 얼굴이 표현된다. 뒷면엔 엑소 로고와 함께 위변조 방지 특허기술이 적용된다. 또 함께 제공되는 보증서에는 제품 일련번호가 부여돼 메달의 가치와 신뢰도를 한단계 더 끌어올릴 예정이다.

엑소는 2012년 데뷔 이래 발표한 4장의 정규 앨범 모두 100만장 이상 판매되며 국내 최초로 ‘쿼드러플(Quadruple) 밀리언셀러’를 기록한 바 있다. 연말 음악 관련 시상식에서 5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는 등 총 20여개의 대상을 받으며 최초?최대 기록을 자체 경신했다.

특히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폐막식에서 K팝 대표 가수로 무대를 장식하는 등 글로벌 스타로서 한류 확산의 선봉장 역할을 해왔다.

2017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노래 1위,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세계 42개 지역 1위, 애플뮤직 종합 앨범차트 세계 18개 지역 1위,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1위 등을 기록하며 K팝의 위상을 높였다. 2018년 기네스북 아트·미디어 카테고리의 뮤직 분야에서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AMA) 대상 최다 수상'이라는 기록도 보유하게 됐다.

최성호 조폐공사 영업개발단장은 “세계적인 메달 제작기술과 품격있는 디자인으로 엑소 기념메달을 만들었다”며 “한류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K팝스타 기념메달을 기획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엑소 공식 기념메달의 글로벌 유통사 솔잎컨텐츠는 “엑소의 공식 기념메달이 K팝과 한류의 위상을 세계적으로 더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정경신문 정창규 기자 kyoo78@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커뮤니티

  • 송파 들개 현황
  • 빨갱이인가?.."북핵 포기시 매년 67조원 지원"
  • 서울역에서 평양행 기차표 받아가세요
  • 저와 결혼해 주시겠습니까.
  • 에브라와 박지성 대화 '치차리토 살살해'
  • 박주민 후원금 근황
  • 일본의 하청업체 근황
  • CNN 저녁뉴스에 등장한 방탄소년단

설문조사

366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6.11 ~ 2018.06.27

[설문] 2018 러시아 월드컵 죽음의 F조. 한국은 16강 갈까요?

'2018 러시아 월드컵'이 눈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한국은 독일(세계랭킹 1위), 멕시코(15위), 스웨덴(23위)와 함께 '죽음의 조'로 불리는 F조에 속했습니다.

한국의 첫 경기는 오는 6월 18일 오후 9시 스웨덴과.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은 16강에 진출할 수 있을까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설문조사

920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4.28 ~ 2018.05.27

[설문] 남북정상회담 종전·비핵화 선언, 통일까지 갈까요?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이 북측 최고지도자로는 처음으로 남한 땅에서 정상회담을 했습니다. 회담결과 비핵화 및 종전 등을 명확히 했습니다. 그동안 북한의 태도로서는 상상못했던 수준입니다. 이제 몇 주 뒤 열리는 트럼프 대통령과 회담에선 비핵화의 구체적인 합의가 나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급변하는 한반도 정세 어떻게 보시나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010-2857-1114 010-2000-3803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인·편집인 이경호 | 편집국장 김태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8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1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편집인 이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7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