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조작 피해 김종현 추측↑ 김사무엘·강동호 "데뷔 감사합니다" 발표 오류에도

김지연 기자 승인 2019.12.06 06:38 의견 0
'프로듀스101 시즌2' 측은 생방송 직후 공식 페이스북에 워너원 데뷔 멤버 사진을 잘못 게재했다. (자료=Mnet·CJ ENM)

[한국정경신문=김지연 기자] 김종현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6일 오전 포털사이트 네이버에는 뉴이스트 멤버 JR의 본명 김종현이 실시간 검색어로 등장해 시선을 끈다. 

5일 검찰이 국회에 제출한 공소장에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탈락자와 합격자가 순위 조작으로 바뀐 사실이 담긴 것으로 전해지면서 유력 후보였던 김종현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는 것이다.

특히 지난 2017년 '프로듀스101 시즌2' 측이 생방송 후 공식 페이스북에 워너원 데뷔 멤버 사진을 잘못 게재한 일이 재조명되고 있다. '프듀2' 측은 '그동안 시청해주신 모든 국민 프로듀서님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최종 데뷔 멤버 포스터를 공개했다.

해당 사진에는 선발되지 못한 김사무엘, 강동호, 김종현의 모습이 담기고, 하성운, 김재환, 윤지성이 없었다. 논란이 되자 제작진은 곧바로 사진을 수정하고 "해당 콘텐츠는 샘플로 작업된 이미지"라고 해명했다.

검찰에 따르면 연습생 A군은 최종 데뷔 조인 상위 11명에 포함됐지만 조작을 통해 데뷔조에 포함되지 못했다. 대신 11위 밖에 있던 연습생이 데뷔조에 오른 것으로 밝혀졌다. 정확한 멤버는 밝혀지지 않았다.

김종현은 '프로듀스 101' 시즌2 당시 많은 사람들이 11위 안에 들어갈 멤버 중 한 명으로 꼽았다. 하지만 결과는 14위로 탈락해 다음날 실시간 검색어를 점령하는 등 충격을 줬다. 

방송 이후 '밤도깨비'에서 재회한 보아 또한 "당시 저는 사회를 봐서 순위가 적힌 종이를 미리 받아보고 있었다. 그런데 계속 종현이 이름이 안 나와서 당황했다. ‘얘는 돼야 하는데’ 하는 마음으로 계속 종이를 봤는데, 나중에 떨어져서 슬펐다"고 말하기도 했다.

당시 이수근은 "그래도 종현이는 (워너원이) 안 돼서 더 잘 됐다"며 김종현을 따뜻하게 감싸기도 했다.

이후 김종현은 워너원으로 새로 데뷔한 멤버 황민현을 제외하고 뉴이스트W로 활약했다. 음악방송 1위를 휩쓸며 실력과 인기를 입증했다. 현재는 워너원 활동 종료 후 돌아온 황민현까지 5명의 멤버가 완전체로 열띤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에는 음악방송 그랜드슬램을 기록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