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임 SNS 글에 팬들 반응 "속상하고 마음이 아프네요"

차상미 기자 승인 2018.03.19 19:35 의견 19

(사진= 이태임 SNS)

 

[한국정경신문=김나영 기자] 배우 이태임이 화제다.

19일 오전 이태임은 자신의 SNS에 "여러 생각과 고통 속에서 지난날 너무 힘들었다"며 "앞으로 평범한 삶을 살아가기로 결정했다"는 글을 남겼다.

이태임 SNS 글을 접한 팬들은 "좋은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진짜 좋아했던 여배우님 중에 한분이었는데. 누나 가지마요" "너무 너무 속상하고 마음이 아프네요 없던일들로 할 순 없지만 또 연예인생활이 많이 힘들겠지만 자신감을 가지고 다시 도전해서 우리앞에 다시 왔다고 생각했어요" "아나운서로 나오던 주말 드라마때부터 여자가 봐도 반했던 팬이예요. 뭐가 됐든 힘내세요. 하루에도 사람의 생각이 수시로 변하거늘 누가 누구를 탓할까요? 좋은 배우를 잃은 느낌이라 서운해요. 좋은작품으로 다시 만나기를 바래요. 힘내세요" "아. . . 좋아하는 배우였는데 은퇴라니...평범한 생활속에선 항상 행복하세요" "항상 착해 보이고 순해 보이는데 험난한 연예인 생활하느라 힘든게 눈에 보였어요" "절망은 존재의 끝이 아니라 그 진정한 출발이다. 걱정 말아요" "평범하게 살면서 행복하게 살기를" "새롭게 도약을 하신지 얼마되지 않으셨습니다.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게되길 간절히 바래봅니다. 마지막 인사 같은 말씀 정중히 사양하겠습니다. 끝까지 살아남아주세요" "악플은 악플일뿐..다시 나와 주세요" "잘못된 생각하지 않으시고 좋은 결말로 남아주셔서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마음에 있는 짐 모두 던져 버리시고 즐겁고 행복한 삶 누리시며 사시기 바랍니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한편 이태임이 돌연 이같은 글을 올리게 된 배경은 알려지지 않았다. 

댓글 의견

19개의 댓글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 대상을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될 수 있습니다.
공공기기에서 로그인 했을 경우 반드시 로그아웃 해주세요.

223.62.***.190 18-03-19

조용히 꺼져요

답글쓰기
182.230.***.36 18-03-19

나도 이태임 나오는 프로그램은 이상하게 채널 안 돌리게 되던데. . 아쉽당ㅜㅜ

답글쓰기
58.230.***.23 18-03-19

이태임씨~ 예뻤는데.. 이쉽네요. 꽃길만 있길 바랄게요~~

답글쓰기
175.176.***.231 18-03-19

이태임 정말 매력적인 배우였는데... 전 인터넷 댓글 잘 안다는사람인데 이태임 나오는 프로는 이상하게 채널돌리다가도 보게되던데 참아쉽네요 다시 활동했으면 좋겠습니다 악풀다는 사람들 그냥 무시하세요 원래가 부처눈에는 부처만보이고 개눈에는 개밖에 안보이는법입니다 부디 힘내시고 다시 활동 부탁드립니다

답글쓰기
223.62.***.10 18-03-19

행복한 줄알고 감사한줄 알고 반성하고 살아라.나쁜 년아..

답글쓰기
110.46.***.12 18-03-19

고마웠어요

답글쓰기
223.38.***.18 18-03-19

진짜 대단하다 여기까지와서 악플다는것도 뭐가 그렇게 꼬였니..

답글쓰기
223.39.***.141 18-03-19

그동안 사랑해주었던 팬들에 대한 예의잖아요~ 그런댓글 달바엔 그냥 밥이나 먹어요~

답글쓰기
49.164.***.212 18-03-19

님같은사람때문에 은퇴선원하는겁니다...여기서까지 악플다시네요...에휴

답글쓰기
220.121.***.134 18-03-19

그냥 조용히은퇴하면되지 티를내고그러고싶냐?? 조용히살라면 조용히없어져

답글쓰기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