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종근당, 고품격 요양원 선봬..최첨단 시스템 갖춘 ‘벨포레스트’ 개원

서울 강일동에 전문 치료인력·개인맞춤형 요양원 내달 입소 시작

김성아 기자 승인 2021.08.30 16:37 의견 0
벨포레스트 외부 전경 [자료=종근당]

[한국정경신문=김성아 기자] 종근당산업이 쾌적한 환경과 최첨단 시스템을 갖춘 고품격 요양원을 선보인다.

종근당산업은 서울 강동구 강일동에 고품격 개인 맞춤형 요양원 ‘벨포레스트’를 개원해 요양산업에 진출한다고 30일 밝혔다. 입소는 다음달 2일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벨포레스트는 ‘어르신들을 내 가족처럼’이라는 슬로건 아래 쾌적한 환경과 최첨단 재활기구·체계적 간호시스템으로 재활치료와 간호케어·생활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문 요양시설이다.

4929m² 규모의 지하 2층 지상 4층 건물에는 1인 1실로 배정되는 84개 개인 침실은 물론 물리치료실·재활치료실·가족면회실 등 각종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내진설계 최고등급과 녹색건축 인증을 받아 자연재해와 화재 등에 대비했으며 인근에 5호선 강일역과 벌말근린공원이 위치해있어 접근성과 주변 환경을 모두 충족한 최상의 입지조건을 자랑한다.

벨포레스트에서 제공하는 재활특화 서비스는 물리치료사가 어르신들의 기능별 수준에 맞춰 진행하는 전문적 프로그램이다. 증강현실 시뮬레이션을 활용하는 인지재활과 최신 의료장비들을 사용하는 신체재활 등 체계적 재활 치료를 지원한다.

요양원 내에는 전문인력이 개인별 맞춤형으로 치료 및 간호 서비스를 실시하고 어르신 1.9명 당 1명의 높은 비율로 요양보호사를 배정해 집중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강동경희대병원·서울아산병원·삼성의료원 등 인근 대형 의료기관이 반경 10km 내 위치해 응급상황이 발생할 경우에도 신속한 대처가 가능하다.

종근당산업 관계자는 “벨포레스트는 일반적 요양 케어 서비스를 넘어 어르신들의 정서적 만족감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고품격 서비스를 통해 건강한 일상을 제공하는 것이 최종 목표”라며 “최상의 환경과 전문 간호시스템·차별화된 프로그램으로 입소자들이 행복하고 편안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