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야구선수 인생 롯데와 마무리..26억원 2년 계약 "우승 옵션 넣었다"

김지연 기자 승인 2021.01.29 10:15 의견 0
이대호 [자료=롯데자이언츠]

[한국정경신문=김지연 기자] 이대호(39)가 선수 인생의 마지막 2년도 롯데와 함께한다.

롯데는 29일 자유계약선수(FA) 이대호와 계약 기간 2년 총액 26억원(계약금 8억원, 연봉 8억원, 우승 옵션 매년 1억원)에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이대호는 구단을 통해 "계약이 늦어져 팬들에게 정말 죄송하다"며 "그렇지만 스프링캠프 개시(2월 1일) 직전에 좋은 소식을 전할 수 있어 다행"이라고 계약 소감을 밝혔다.

그는 "이번 계약을 통해 17년 동안 '롯데맨'으로 활약하게 됐는데 그동안 구단이 신경을 정말 많이 써줬다"며 "좋은 대화를 주고받으면서 좋은 조건으로 계약하게 돼 구단에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이대호는 2022년까지 롯데 유니폼을 입고 현역 선수 생활을 마무리한다.

이대호는 "계약을 논의하면서 계약 규모를 두고 이견은 없었다"며 "만남 자체가 늦었고 은퇴 시기를 조율하느라 소식이 늦어졌다"고 덧붙였다.

그는 계약 기간 목표로 "2년 내로 한국시리즈 우승을 한 뒤 현역 은퇴하고 싶다는 생각뿐"이라고 말했다.

이대호는 "이번 계약에는 우승 옵션을 넣었다. 팀 우승 시 수령하는 1억원을 지역 불우이웃을 위해 100% 기부하는 조건의 옵션이 담겨 있다"며 "팀의 우승을 위해 할 수 있는 것은 모두 다 하겠다. 후배들을 위해 내가 가진 노하우를 모두 전해주고 싶다. 감독님, 단장님을 도와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