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삼성전자 사내식당 6곳, 급식업체 공개 입찰 공고

이상훈 기자 승인 2021.08.11 11:01 의견 0
[자료=삼성전자]

[한국정경신문=이상훈 기자] 삼성전자가 사내식당 6곳에 대해 경쟁 입찰을 시작해, 상반기 사내식당 2곳 개방에 이어 단체급식 외부 개방을 확대한다.

삼성전자는 임직원에게 다양한 식단과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11일 수원, 광주, 구미 등 사업장 내 사내식당 6곳의 급식업체 선정을 위한 공개 입찰을 공고했다. 입찰 공고 확인은 삼성전자의 입찰·견적 시스템에서 할 수 있다.

이번 입찰은 실질적인 상생 확대를 위해 중소·중견 급식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중소기업 및 사내식당이 소재한 지역의 업체인 경우 가점이 부여된다.

입찰 평가는 서류 심사 후 프레젠테이션 평가, 현장 실사, 임직원 음식 품평회까지 총 3단계의 심사를 거쳐 11월경 신규 운영 업체가 선정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6월부터 수원사업장과 기흥사업장 내 사내식당 2곳을 경쟁 입찰을 통해 선정한 외부 급식업체에 위탁 운영하고 있으며, 향후 점진적으로 사내식당을 전면 개방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