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사회에 기여 방안 고민하길”..최태원 SK 회장, 한국고등교육재단 장학증서 수여식 참석

박민혁 기자 승인 2021.07.07 16:41 의견 0
X
7일 한국고등교육재단 이사장을 맡고 있는 최태원 SK회장(아랫줄 가운데)이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열린 해외유학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장학생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자료=SK]

[한국정경신문=박민혁 기자] "학업을 마친 후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이전 세대와 사회에 감사함을 갖는 인재가 되기를 바랍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은 7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열린 한국고등교육재단 장학증서 수여식에서 “먼 미래를 내다보고 각자만의 방법으로 사회 기여를 고민하는 자세를 가져달라”며 이 같이 밝혔다.

재단 이사장인 최 회장은 "먼 미래를 내다보고 각자만의 방법으로 사회 기여를 고민하는 자세를 가져야 한다"며 "거목이 되면 그만큼 품을 수 있는 이야기들이 많아질 것이다. 현지 문화를 경험하면서 인류 사회를 한층 더 성숙하게 만들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장학생으로 선발된 것은 본인들의 치열한 노력 덕분이지만 사실은 사회로부터 기회를 받은 것"이라며 “자신이 받은 것을 사회에 돌려줘야 나중에 그것을 받은 사람이 같은 일을 반복해서 좀 더 나은 길로 가게 된다는 점을 잊지 말고 성취를 위해 전진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국고등교육재단은 최종현 SK 선대회장이 1974년 '10년을 내다보며 나무를 심고 100년을 내다보며 인재를 키운다'는 신념을 바탕으로 설립한 재단이다. 재단은 해외 대학 등록금은 물론 5년간 생활비까지 장학생에게 지원한다.

재단 출범 후 현재까지 3700여명의 장학생을 지원했고 하버드대, 시카고대 등 해외 명문 대학 박사 800여명을 배출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