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웨이브릿지, MVIS· Vinter와 손잡고 가상자산 지수 개발

이상훈 기자 승인 2021.09.09 18:57 의견 0
[자료=웨이브릿지]

[한국정경신문=이상훈 기자] 퀀트 기반 금융 솔루션을 제공하는 웨이브릿지(Wavebridge)가 국내 최초로 글로벌 가상자산 지수(Index)를 개발했다고 9일 밝혔다. 웨이브릿지가 개발한 두 가지 지수는 글로벌 인덱스 사업자인 MVIS(MV Index Solution, 독일), Vinter(스웨덴)와 함께 제공한다.

​이번 지수 개발 협업을 통해 웨이브릿지는 글로벌 시장에서 가상자산 데이터 처리 역량과 퀀트 역량을 동시에 입증했다. 이 중 MVIS는 미국 톱7 ETF 운용사인 반에크(VanEck) 자산운용의 자회사로, MVIS가 제공하는 지수를 사용하는 펀드의 총 규모가 약 37조원(AUM)에 달한다. MVIS와 같은 대형 글로벌 지수 사업자와 한국의 핀테크 스타트업이 지수협업을 통해 스마트 전략지수를 제공하는 것은 이례적인 사례라는 평가다.​

MVIS와 함께 제공하는 ‘비트코인 플러스 모멘텀 알트코인 인덱스(Bitcoin Plus Momentum Altcoin Index)’는 비트코인과 알트코인의 강세 여부에 따라 자산 배분이 이뤄지는 스마트 크립토 지수(Smart Crypto Index)로, 자산을 분산 투자해 비트코인 대비 높은 위험 조정 수익률(Risk-adjustment return)을 효율적으로 얻는 것을 목표로 한다.​

가상자산에 특화된 유럽의 인덱스 사업자인 Vinter와는 ‘비트코인 커버드 콜 인덱스 (Bitcoin Covered Call Index)’를 제공한다. 최적화된 옵션 행사 가격을 기준으로 매달 비트코인에 대한 커버드 콜(자산을 보유한 상태에서 콜 옵션을 최적의 가격에 팔아 수익 창출과 위험을 관리하는 운용방식) 전략을 시행해, 옵션 프리미엄만으로 연 20%를 상회하는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

이번에 개발된 두 가지 지수는 블룸버그 터미널(Bloomberg Terminal)을 비롯한 글로벌 금융 데이터 서비스에서 각각의 티커(Ticker)로 (비트코인 플러스 모멘텀 알트코인 인덱스 : MWBPM / 비트코인 커버드 콜 인덱스 : BTCC) 모두 조회할 수 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