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소니·보스 위협할 고음질 블루투스 이어폰..'자브라 엘리트 3' 출시

이상훈 기자 승인 2021.09.08 07:55 의견 0
'엘리트 3'를 착용한 모습. [자료=자브라]

[한국정경신문=이상훈 기자] 150년 역사를 자랑하는 커뮤니케이션 및 사운드 솔루션 선두 기업인 덴마크 'The GN Group'의 글로벌 브랜드 자브라(Jabra)가 블루투스 5.2 버전을 적용한 6세대 무선 이어버드 '자브라 엘리트 3(Jabra Elite 3)'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엘리트 3'는 보급형 모델이지만 고품질의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무선 음성 전송 코덱인 'apt-X'를 지원함은 물론, 6mm 다이내믹 드라이버를 적용해 풍성하고 강력한 박진감 넘치는 사운드를 구현한다. 보안·속도·전력소모·커버리지 등 이전 세대보다 뛰어난 성능을 제공하는 블루투스 5.2 버전을 적용해 끊김 없는 안정적인 무선 연결도 장점이다.

'엘리트 3'를 착용한 모습. [자료=자브라]

더불어 자브라 사운드플러스(Jabra Sound+) 앱을 이용한 이퀄라이저 설정으로 각 개인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사운드를 만들 수 있다. 여기에 4개의 소음차단 마이크(4-MIC 기술)가 적용돼 주변 소음은 줄이고 사용자의 목소리만 선명하게 전달하는 등 깨끗하고 또렷한 통화 사운드 품질 또한 장점이다.​

'엘리트 3'는 무선 이어폰 사용자를 위한 위시 기능도 갖췄다. 내장 마이크를 사용해 주변 소리를 선명하게 전달해 주는 '히어쓰루' 기능을 지원해 이어버드를 제거하지 않아도 주변 사람과 대화할 수 있다. 더불어 '패시브 노이즈 캔슬링' 설계로 사용자가 청음 시 시끄러운 소음을 줄이고 음악에만 몰입할 수 있도록 돕는다. 또한 한쪽을 사용하면서 다른 한쪽은 케이스에 넣어 충전할 있는 '모노 모드' 기능도 갖춰 오랫동안 사용 가능하며 더욱 또렷한 통화가 가능해 업무용으로 사용 시 효과적이다.​

최대 7시간, 케이스 배터리 포함 28시간이라는 장시간 재생 기능을 갖춘 '엘리트 3'. [자료=자브라]

​'엘리트 3'는 이어버드만 사용할 경우 최대 7시간, 자브라의 배터리 관리 기술이 더해진 충전 케이스와 함께 사용하면 최대 28시간 통화가 가능하다. 충전 단자는 USB 타입 C 단자를 사용해 방향성에 상관없는 간편하게 연결할 수 있다. 이 외에도 급속 충전 기능을 통해 10분 충전으로 최대 1시간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IP55 생활 방진/방수 등급을 받아 궂은 날은 물론 운동 후 땀과 습기에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구글 어시스턴트, 아마존 알렉사, 애플 시리 등을 활용할 수 있는 음성 어시스턴트 기능도 갖췄다.

자브라 엘리트 3 라일락 색상. [자료=자브라]

​한편 자브라는 ‘엘리트 3’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현재 예약판매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9월 12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예약판매를 통해 구매하면 구매자 전원에게 '자브라 정품 전용 파우치'가 무상 증정된다. 예약판매는 사은품 소진 시 종료되며, 사은품은 예약판매 후 상품 발송 시 동봉해 발송될 예정이다.​

자브라 엘리트 3 라이트 베이지 색상. [자료=자브라]

'엘리트 3'는 밝은 보라빛이 인상적인 '라일락', 은은하면서도 부드러운 '라이트 베이지', 깔끔한 '네이비', 차분하고 세련된 '다크그레이' 등 4종의 색상으로 제공된다. 구입 시 2년 간 품질 보증기간이 제공된다. 제품 가격은 9만9000원이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