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삼성전자-현대차 협력..'갤럭시 Z 폴드3', GV60 디지털 키 지원

이상훈 기자 승인 2021.09.30 09:12 의견 0

삼성 '갤럭시 S21 울트라'에 적용된 제네시스 첫 전용 전기차 'GV60'의 디지털 키 이미지. [자료=삼성전자]

[한국정경신문=이상훈 기자] 삼성전자 최신 폴더블폰 '갤럭시 Z 폴드3'를 제네시스 신형 전기차 'GV60'의 디지털 키(Digital Key)로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삼성전자는 혁신적인 초광대역(Ultra-Wideband, UWB) 기술 기반의 디지털 키 서비스를 제네시스 'GV60'에 최초 적용했다고 30일 밝혔다..

​'갤럭시 Z 폴드3' 등 UWB가 지원되는 갤럭시 스마트폰의 디지털 키 서비스 사용자가 'GV60' 가까이 다가가면, 자동차 문에 스마트폰을 직접 접촉하지 않아도 편리하게 문을 잠그거나 잠금 해제를 할 수 있다.​

사용자가 설정한 기간에 갤럭시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친구나 가족에게 '삼성 패스(Samsung Pass)'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안전하게 자동차 키 공유도 가능하다.

​초광대역 기술은 블루투스와 와이파이와 같이 전파를 활용하는 단거리 무선 통신 프로토콜로, 고주파 대역을 활용해 cm 단위까지 정밀한 거리 측정이 가능하고 방향성을 지원하는 것이 특징이다. 비접촉(passive entry) 동작이 가능해 사용자가 더 이상 자동차 키를 찾기 위해 주머니나 가방을 뒤질 필요를 없게 해준다. 차 키나 자동차 버튼 조작 없이 스마트폰을 통해 자동차 문을 열고, 타기 전에 시동을 걸거나 트렁크 문을 여닫을 수 있다. 시트와 미러 위치 조정과 같은 개인 맞춤형 설정도 가능하다.​

'삼성 패스' 기반의 디지털 키는 업계 최고 수준의 보안 칩셋(eSE, embedded Secure Element)을 통해 사용자의 민감한 정보와 암호화된 키를 보호해주며, 정밀한 초광대역 기술을 활용해 무선 신호의 방해나 가로채기 등 잠재적인 해킹 위험도 줄였다.​

또한 삼성전자가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디지털 키 표준화 단체인 '카 커넥티비티 컨소시엄(Car Connectivity Consortium, CCC)'에서 정의한 디지털 키 표준을 완벽히 준수한다.​

초광대역 기술 기반의 디지털 키를 지원하는 스마트폰은 '갤럭시 Z 폴드3', '갤럭시 S21+·S21 울트라', '갤럭시 노트20 울트라', '갤럭시 Z 폴드2' 등 5종이며, 연내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지원할 예정이다.​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 11 이상을 탑재한 '갤럭시 S20', '갤럭시 노트20', '갤럭시Z 플립3' 등으로 NFC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 키도 사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노태문 사장은 "제네시스와 협업해 사람들의 일상을 더욱 편리하게 만들어주는 모바일 경험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초광대역과 같은 최첨단 모바일 기술 개발에 힘쓰는 동시에 신뢰할 수 있는 에코시스템 파트너들과 협력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그룹 연구개발본부장 알버트 비어만(Albert Biermann) 사장은 "'GV60'은 제네시스 브랜드 전동화를 대표하는 첫 전용 전기차 모델로서 럭셔리 전기차의 새로운 기준을 보여줄 것"이라며, "이번 삼성전자와의 협력을 통해 사람과 차량이 교감할 수 있는 한층 차별화된 전기차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