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재생 플라스틱 확대..SK루브리컨츠, 대표 윤활유 제품에 친환경 용기 적용

박민혁 기자 승인 2021.07.21 11:11 의견 0
21일 SK이노베이션 계열 직원들이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새로운 재생용기를 소개하고 있다. [자료=SK루브리컨츠]

[한국정경신문=박민혁 기자] SK이노베이션의 윤활유 사업 자회사 SK루브리컨츠가 재생 플라스틱으로 만든 친환경 윤활유 용기를 적용한다. 대상은 현재 판매 중인 윤활유 물량의 30%에 해당하는 대표 제품(SK ZIC X7, SK ZIC X7000)군이다.

21일 SK루브리컨츠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SK 지크제로' 제품군에 친환경 용기를 적용해왔다. 이번 재생 플라스틱 용기 확대에 따라 연간 약 100톤(t)의 폐플라스틱을 재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SK루브리컨츠의 친환경 용기는 SK이노베이션의 화학 사업 자회사인 SK종합화학과 공동으로 연구 개발한 폐플라스틱 재활용 제품이다.

뚜껑, 라벨을 포함한 용기 전체를 폴리에틸렌(PE) 단일 성분의 재생 플라스틱으로 사용해 재활용 분리 배출이 쉽다. 이와 관련 SK루브리컨츠는 글로벌 인증 기관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로부터 친환경 인증도 받았다.

SK루브리컨츠는 친환경 용기를 적용한 윤활유 제품을 내달 출시하고 지속적으로 확대 적용하기로 했다.

이중우 윤활유 사업부장은 "탄소배출 저감에 뛰어난 초저점도 윤활유와 전기차용 윤활유 등 미래 윤활유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SK루브리컨츠가 친환경 재생 용기 사용을 확대해 윤활유 업계에서 대표적인 친환경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