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싼 안마의자·공기청정기 빌려쓰면 되지"..렌탈쇼핑, 5년새 5배↑

이혜선 기자 승인 2019.09.23 10:54 의견 0
제품을 구매하지 않고 일정액을 내면 상품이나 서비스를 주기적으로 제공받는 이른바 '구독소비'가 급증하고 있다. (자료=G마켓)

[한국정경신문=이혜선 기자] 제품을 구매하지 않고 일정액을 내면 상품이나 서비스를 주기적으로 제공받는 이른바 '구독소비'가 급증하고 있다.

23일 G마켓에 따르면 최근 5년 간 렌탈 서비스 판매 데이터를 살펴본 결과 올해 들어 거래된 렌탈 서비스가 5년 전인 지난 2014년 같은기간 대비 5배 이상 급증했다. 지난해 동기와 비교해도 39%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인기 품목으로는 안마의자가 꼽혔다. 판매량은 올해 들어 전년 동기 대비 435% 급증했다.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필수가전으로 자리 잡고 있는 의류건조기(111%)와 공기청정기(106%) 모두 2배 이상 신장세를 보였다. 5년 전 같은기간에 비교하면 안마의자는 1089%, 공기청정기는 4124% 급증했다.

특히 합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3040세대를 주축으로 렌탈 시장이 커지고 있다. 렌탈 서비스 신청 연령대를 살펴보면 40대 고객의 구매 비중이 과반수에 육박하는 46%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30대는 35%로 뒤를 이었다.

즉 렌탈 서비스 이용 고객 5명 중 4명이 3040세대라는 의미이다. 이는 가계 경제권을 가지고 실용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3040세대가 주도적으로 살림살이를 챙기다 보니 합리적인 가격에 제품을 대여해 사용할 수 있는 렌탈 서비스에 적극적으로 반응을 보인 것으로 풀이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다양해진 품목 역시 렌탈 서비스 인기에 한몫하고 있다. 식기세척기, 음식물처리기를 비롯해 커피머신, 에어프라이어, 인덕션 등 각종 주방가전용품과 LED마스크, 드라이기 등의 미용기기, 펫드라이룸 등 이색 반려동물용품까지 그 종류도 다양하다.

뿐만 아니라 척추온열의료기기, 눈 마시지기 등 건강 관련 용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이외에도 오픈갤러리의 그림 렌탈과 실내 식물재배기 등 이색적인 상품들도 지속적으로 선보이는 추세다.

이러한 점에 주목해 G마켓은 실생활에 필요한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이용할 수 있도록 '렌탈을 다담다' 기획전을 상시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기획전 대표 상품으로 바디프렌드의 인기모델인 '팬텀2 브레인'을 제휴카드 결제 시 월 7만1500원에 59개월 약정으로 선보인다.

상품 구매 시 G마켓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스마일캐시' 10만원과 '레트로 그린 탄산수제조기'를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또한 LG전자의 정수기, 공기청정기,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스타일러 등의 케어솔루션 렌탈 서비스를 G마켓에서 구매하면 전 고객에게 백화점 15만원 상품권을 제공한다. 포토 상품평을 남기면 스타벅스 1만원 상품권도 추가로 지급한다. 이외에도 정수기, 냉장고, 무선청소기, 의류관리기 등의 렌탈 서비스 상품을 파격적인 조건에 만나볼 수 있다.

G마켓 사업개발팀 이한진 매니저는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제품을 초기 비용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고 일정 기간이 지나면 새로운 제품으로 교체할 수 있어 렌탈 서비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보다 다양한 품목에서 렌탈 형태의 서비스가 도입될 것으로 전망되면서 소비자들의 렌탈 쇼핑은 더욱 빠르게 확산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