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쥐들의 변화에 주목”..삼성證, 올해 해외주식 키워드 MICE & CHAANGE

장원주 기자 승인 2020.01.11 18:40 의견 0
11일 삼성증권이 2020년을 맞아 해외주식의 키워드로 'MICE' & 'CHAANGE’를 제시했다. (자료=삼성증권)

[한국정경신문=장원주 기자] 삼성증권이 2020년 글로벌 주식투자의 4대 테마로 'M·I·C·E'를, 추천종목 키워드로는 ' C·H·A·A·N·G·E '를 제시했다.

11일 삼성증권에 따르면 먼저 'M·I·C·E'(영어로 쥐의 복수)는 순서대로 Macro(거시경제), Interest(이자), China(중국), Election(선거)의 앞 글자를 딴 키워드로 삼성증권은 각각의 키워드가 2020년 글로벌 주식시장을 관통할 중요한 변수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삼성증권은 키워드 별로 거시경제(Macro)는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 완화 조짐’을, 이자율(Interest)은 ‘하락 일변도에서 안정적인 박스권으로 변하는 장기금리의 추세’를, 범 중화권(China)은 ‘본격적으로 개방되는 중국의 자본시장 및 중국 5G서비스의 시작’을, 선거(Election)는 ‘미국 대선 등 달라지는 세계 정치환경’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삼성증권은 이들 4대 테마와 관련해 2020년 고수익 추구형 투자자를 위한 추천 주식 포트폴리오 'C·H·A·A·N·G·E'도 제시했다.

'C·H·A·A·N·G·E'는 '2020 Rival Picks’로 추천한 10종목 가운데 대표 유망 종목인 중신증권(Citic), 항서제약(Hengrui), 아마존(Amazon), AMD, 나이키(Nike), 구글(Google), 테슬라(tEsla)의 알파벳 표기를 하나씩 따서 만든 키워드이다.

이들 종목의 특징은 모두 G2로 불리는 미국과 중국의 기업이라는 점이다.

2020년 글로벌 주식시장은 전체적인 시장의 성장보다는 시장별로 차별화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하고 ‘알파’ 수익은 미국이 주도하는 고부가가치산업과 글로벌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 찾을 수 있을 것으로 분석됐기 때문이다.

이들 추천 종목의 경우 지난 2019년에도 한 해 평균 주가 상승률이 59.9%로 양호한 성적을 기록했는데 이는 같은 기간 동안 7.7% 상승한 코스피 지수는 물론 약 22% 상승한 다우존스와 비교해도 높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증권 윤석모 리서치센터장은 "2019년 한 해 국내투자자들의 외화주식 결제금액이 403억8800만달러(46조7000억, 12월 30일 기준)를 기록했는데 이는 전년 대비 25%가량 증가한 수치"라고 분석했다. 

이어 "초저금리 환경 극복의 핵심 솔루션으로 자리 잡고 있는 해외주식과 관련해 보다 다양하고 발빠른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해외기업분석 역량을 더욱 배가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