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 성과 공유..특별전시회 개최

독립운동 역사 및 독립운동가 발자취 재조명하고 100주년 기념사업 성과 공유

독립운동 역사 및 독립운동가 발자취 재조명하고 100주년 기념사업 성과 공유

독립운동 역사 및 독립운동가 발자취 재조명하

최규철 기자 승인 2019.12.02 15:04 의견 0
2일부터 31일까지, 경남도청 본관 2층 갤러리 (자료=경남도청)


[한국정경신문 (창원)=최규철 기자] 경상남도가 3.1운동 100주년 기념사업 성과를 공유한다.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3.1운동 등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경남도청 본관 2층 갤러리에서 12월 2일부터 31일까지 <기억! 공감! 그리고 희망!>이라는 주제로 ‘3.1운동 등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특별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경남도 독립운동의 역사와 독립운동가의 발자취를 재조명하고, 100주년 기념사업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특별전에는 ▲경남의 3.1운동 양상 등 독립선언서 ▲경남 출신 임시정부 요인 ▲경남 출신 여성 독립운동가 ▲100주년 기념사업 결과 등을 주제로 역사적 기록물과 영상 등을 전시한다.

독립기념관, 국가기록원 등 관계기관에서 제공받은 독립선언서, 일제감시카드, 항일투쟁관련 인물, 임시정부 활동 관련 사진 30여 점과 100주년 기념사업 관련 도·시군·민간 참여 사진, 독립운동 시청각 자료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박성호 경상남도 행정부지사는 “이번 전시회는 일제의 탄압 속에서도 뜻을 굽히지 않았던 경남 출신 독립운동가와 경남의 독립운동을 알아가고 100주년 기념사업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도민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