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재울뉴타운 최고경쟁률 기록..'DMC 금호 리첸시아' 평균 73.33대 1 마감

지혜진 기자 승인 2019.11.29 08:28 의견 1
DMC 금호 리첸시아 견본주택에서 관람객들이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자료=금호산업)

[한국정경신문=지혜진 기자] 금호산업이 서울 서대문구에서 분양한 ‘DMC 금호 리첸시아’가 가재울뉴타운 역대 최고경쟁률로 1순위 당해 청약을 마감했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28일 ‘DMC 금호 리첸시아’의 1순위 당해지역 청약을 진행한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총 154가구 모집에 1만1,293명이 청약을 접수하면서 평균 73.33대 1, 최고 127.6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주택형 별로는 전체 5개 타입 중 전용 59㎡A형이 8가구 모집에 1021명이 몰리며 최고 경쟁률 127.63대 1을 기록했다. 가장 많은 청약자가 몰린 전용 84㎡형은 82가구 모집에 6050명이 몰리며 73.78대 1을 기록했다.

이외에 전용 16㎡형이 1가구 모집에 108명이 몰리며 108대 1을 기록했다. 전용 59㎡B형도 29가구 모집에 2393명이 몰리며 82.52대 1로 마감됐다.

분양관계자는 “가재울뉴타운에 처음으로 들어서는 고급 주상복합 단지로 주변 시세대비 저렴하게 공급되면서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거웠다”며 “지하철역과 초등학교가 단지와 인접해 있고 상암DMC, 광화문 및 시청, 여의도 등 서울 중심 업무지구 접근이 우수해 향후 높은 프리미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서울 서대문구 남가좌동 290일원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상 최고 29층, 5개 동, 총 45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12월 6일이다. 지정계약은 12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진행된다. 입주는 2022년 7월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