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김용진, 아르떼TV 클래식 버라이어티쇼 MC 발탁..'빵 터지는 클래식 수다'

김영훈 기자 승인 2021.12.21 15:36 의견 0
피아니스트 김용진이 아르떼TV 첫 클래식 버라이어티쇼 프로그램인 '피아니스트 김용진의 빵 터지는 클래식 수다' MC로 발탁됐다. [자료=MEG 컴퍼니]

[한국정경신문=김영훈 기자] 문화예술 채널 아르떼TV는 국내 첫 클래식 버라이어티 쇼 프로그램인 '피아니스트 김용진의 빵 터지는 클래식 수다'를 제작하고, 21일 오전 첫방송을 했다.

아르떼TV의 야심찬 기획으로 수개월간 기획한 이 프로그램은 흥미로운 예술 분야인 클래식 음악은 전달방법에 따라 큰 차이가 있다고 보고, 다양한 방식으로 클래식에 대한 흥미를 이끌어 내기 위해 시작됐다.

프로그램에 진행자로 발탁된 김용진은 현재 '연주가 있는 클래식 인문학' 강연자로 기업, 기관 섭외 순위 1순위를 차지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김용진은 서울예고,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 러시아로 건너가 상트 빼쩨르부르그 국립음악원, 파리 사범 고등음악원 연주자 과정, 베르사이유 국립음악원과 스트라스부르그 국립음악원에서 최고연주자 과정을 마쳤다.

현재 서경대학교, 서울예고, 예원학교에 출강 중이며, 인문학 강연만 2000회 이상 진행한 베테랑 강연자이자 트리오MEG, MEG앙상블, 건우회 등 활발한 연주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방송은 보이는 라디오의 형식으로 라이브로 진행되며, 케이블방송 아르떼TV 채널 스카이라이프 143, KT올레 140, SK브로드밴드 234, LG유플러스 159와 유튜브와 네이버TV 아르떼TV 채널에서 실시간 채팅으로 참여할 수 있다.

전문 방송채널인 아르떼TV의 혁신적인 이 프로그램으로 다양한 사람이 클래식 음악의 매력에 푹 빠져볼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