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통영시, 2021년 경남도 지방세 체납액 징수 우수사례 발표대회 '우수상' 수상

'빅데이터'기반 행정 활용 통한 맞춤형 지방세 체납액 징수

김영훈 기자 승인 2021.09.17 22:25 의견 0
지난 16일 열린 '2021년 경상남도 지방세 체납액 징수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통영시 세무과 김태훈 주무관이 '빅데이터'기반 행정 활용을 통한 맞춤형 지방세 체납액 징수 사례로 우수상을 수상했다. [자료=통영시]

[한국정경신문(통영)=김영훈 기자] 통영시는 '2021년 경상남도 지방세 체납액 징수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세무과 김태훈 주무관이 '빅데이터'기반 행정 활용을 통한 맞춤형 지방세 체납액 징수 사례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6일 경상남도청 회의실에서 경상남도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발표대회는 18개 시․군이 제출한 우수사례 중 1차 서면심사를 거친 시․군이 참여했으며, 지방세 체납액 징수 우수사례 발표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시대에 맞는 효율적인 체납세 징수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였다.

김태훈 주무관은 코로나19 및 조선경기 침체 등으로 체납세 징수여건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체납자를 대상으로 현황 분석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체납자 회수등급 및 특성에 맞는 맞춤형 징수전략을 수립하는 등 효율적으로 징수활동을 진행했고 그 사례를 발표했다.

통영시 관계자는 "현재 적극적인 체납세 징수활동을 펼치기에는 어려운 여건이지만, 효율적인 체납세 징수방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적용해 시 세입증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영시는 '통영만세(滿稅)'라는 지방세연구동아리를 구성해 연구 과제를 발굴하고 있으며, 이러한 연구 활동을 통해 업무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제도개선 및 세입증대에 기여하는 등 지방세정 발전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