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메뉴

EMK 엔터, 창작자 에이전시 확대..이성준 음악감독·추정화 연출 계약

이슬기 기자 승인 2021.06.07 08:40 | 최종 수정 2021.06.07 17:29 의견 0
작곡가 겸 음악감독 이성준(왼쪽)과 극작가 겸 연출가 추정화. [자료=EMK엔터테인먼트]

[한국정경신문=이슬기 기자] 작곡가 겸 음악감독 이성준과 극작가 겸 연출가 추정화가 EMK엔터테인먼트(대표 김지원)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창작자 에이전시 업무를 확대하고자 하는 걸음이다.

이성준은 ‘클래식 기타’를 전공으로 서울예고를 거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현악전공)에서 수석 졸업했다. 국내외 유수의 기타 콩쿠르에서 1위를 입상하는 쾌거를 이루며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지난 2005년 뮤지컬 ‘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음악감독으로 첫 데뷔를 한 후 뮤지컬을 공부하기 위해 영국 스코틀랜드 왕립음악원 장학생으로 진학했다.

이후 2008년 유학을 마치고 귀국한 이성준은 뮤지컬 ‘햄릿’과 ‘모차르트!’ 초연의 음악감독으로 대극장 흥행 작품 첫 시즌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프랑켄슈타인’(2014년 초연), ‘벤허’(2017년 초연) 등 창작 뮤지컬 작곡가로서도 그 입지를 확고히 했다.

또한 스몰 라이선스 작품 ‘삼총사’, ‘잭더리퍼’의 음악감독으로 참여해 킬링 넘버라 손 꼽힐 만한 신곡을 추가하고 극 전반에 걸쳐 재편곡해 두 작품이 한국에 안착하는 데에 크게 기여하며 로컬라이징의 성공사례를 만들었다.

이처럼 작곡은 물론 오케스트레이션 편곡과 지휘까지 다방면의 재능을 모두 갖춘 실력자로서 그 저력을 입증해온 이성준은 제8회 더 뮤지컬 어워즈에서 ‘음악감독상’을 수상하며 한국 뮤지컬의 위상을 높였다.

현재 성남문화재단 이사를 겸하고 있다. 대학에서 후학 양성뿐만 아니라 개인 연주 음반 발매 및 영화 ‘스프링 송’, ‘오로라 공주’ 등 다양한 매체의 OST에 참여하는 등 자신만의 음악적 면모를 계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한국 창작 뮤지컬계의 손꼽히는 극작가이자 연출가로 활동하는 추정화는 서울예술대학교 연극과를 졸업했다. 미국 브로드웨이 무대에 진출해 화제가 되었던 뮤지컬 ‘인터뷰’로 2017년 제1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신인연출상‘을 수상하였고 이를 시작으로 극작과 연출에 모두 뛰어난 인재로 주목받았다.

최근 그녀가 작.연출한 뮤지컬 ‘프리다‘는 2020년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에서 ‘창작 뮤지컬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2019년 예그린 뮤지컬 어워드 ‘연출상’을 수상하는 등 꾸준히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이 외에도 아름다운 넘버와 강렬한 메시지로 작품성과 대중성을 모두 인정받은 뮤지컬 ‘루드윅 : 베토벤 더 피아노’, ‘스모크’ 등의 작품으로 관객들에게 격이 다른 인생작을 선물하며 깊은 전율과 감동을 주었다.

EMK엔터테인먼트 김지원 대표는 이번 계약 체결에 대해 “작곡가 겸 음악감독 이성준과 극작가 겸 연출가 추정화의 작품 활동을 꾸준히 지켜 봐왔고 한국 창작 뮤지컬의 성장을 이끈 장본인들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뮤지컬을 제작하다 보면 배우뿐만 아니라 창작자들에게도 에이전시가 필요함을 느낀다. 작년에 영입한 피아니스트와 작곡가, 음악감독으로 활동하는 이범재에 뒤이어 이번 두 아티스트와의 계약을 통해 본격적으로 창작자 에이전시 업무를 확대할 계획이다. 크리에이터들이 창작 작업에 몰입할 수 있도록 적극 서포트 하고 싶다”며 포부를 전했다.

EMK엔터는 뮤지컬 배우와 클래식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에서 더 나아가 크리에이터 에이전시의 성격을 강화하여 한국 공연계의 성장을 위한 지원에 힘쓰고 있다. 앞으로 EMK와 이성준, 추정화와의 협업을 통한 시너지 창출도 기대하고 있다.

또한 EMK엔터에 소속어 있는 뮤지컬 배우 카이, 민영기, 신영숙, 김준현, 에녹, 김소향을 비롯하여 발레리나 김주원, 소프라노 임선혜, 피아니스트 겸 음악감독 이범재와 같이 기타리스트 이성준의 연주자로써의 활동도 함께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