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전소민 좋아"..'미운 우리새끼' 연예인 소개팅 제안에 김종민 활짝

김지연 기자 승인 2019.06.23 21:05 의견 0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캡처

[한국정경신문=김지연 기자] ‘미운 우리 새끼’ 김종민이 소개팅 제안을 받는다.

23일 저녁 방송되는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종민을 위한 김종국, 하하의 깜짝 소개팅이 그려진다.

공개된 예고편 속 김종국을 찾아온 하하와 별 부부가 그려진다. 김종민은 하하 별 부부의 셋째 성별을 맞추려 해 시선을 끈다.

한편 하하와 김종국은 김종민을 위해 소개팅을 주선하려 한다. 전소민의 이름이 나오자 김종민은 "난 좋아"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다. 김종민과 전소민의 전화 통화에 시선이 쏠린다.

‘미운 우리 새끼’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