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1회 회장배 전국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 대회, 12일 제주 경기장에서 열려

김영훈 기자 승인 2022.11.14 23:01 의견 0
지난 12일 제주도 제주오름 스포츠클라이밍 경기장에서 '제31회 회장배 전국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 대회'가 열렸다. [자료=대한산악연맹]

[한국정경신문=김영훈 기자] 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회장 손중호)은 지난 12일, 제주도 제주오름 스포츠클라이밍 경기장에서 '제31회 회장배 전국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 대회'를 개최했다.

대한산악연맹과 제주특별자치도산악연맹이 주최·주관하고, 신한금융그룹, 노스페이스,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고, 부토라가 협찬한 이번 대회는 스포츠클라이밍 꿈나무 선수 150여명이참가해서 펼쳐진 대회로 남여 초등부 저학년·고학년, 남여 중등부·고등부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됐다.

경기결과, 리드 남여 고등부 부문에선 권기범(서울, 한광고등학교), 성한아름(서울, 신정고등학교)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고, 스피드 부문에선 송현우(광주, 살레시오고등학교) 선수와 정지민(서울, 신정고등학교) 선수가 우승을 차지했다.

리드 남녀 중등부 부문에선 노현승(부산, 정관중학교), 정연주(부산, 부흥중학교) 선수가, 스피드에선 최상원(부산, 장전중학교), 이경은(명덕중학교) 선수가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리드 남녀 초등부 고학년에선 이하율(경기, 구지초등학교), 김규린(경기, 남양주 백봉초등학교) 선수가, 저학년에선 고준혁(경기, 수지꿈학교), 김하은(부산, 내리초등학교) 선수가 각각 1위를 차지했다.

대한산악연맹 손중호 회장은 "청소년 스포츠클라이밍 선수들을 육성할 수 있는 청소년 대회를 전국에서 개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면서 "20일에는 학생선수와 일반선수가 함께 스포츠클라이밍을 즐기는 '2022 청소년 스포츠 한마당 스포츠클라이밍 대회'가 전북 군산에서 개최된다. 연속으로 열리는 청소년 대회를 통해 스포츠클라이밍 유망주들이 더욱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지식과 문화가 있는 뉴스> ⓒ한국정경신문 | 상업적 용도로 무단 전제, 재배포를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