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정경신문

우즈벡,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서 국부펀드 투자유치 나서

뉴스 > 한국정경신문 > Money > 경제 송현섭 기자 2018-09-08 08:30:00

0
우즈베키스탄 고위급 사절단이 세계 최초로 열리는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에 참가한다. 사절단을 이끌고 방한하는 알렉산드르 텐 국부 투자펀드 ‘디지털 트러스트(Digital Trust)’ 대표이사 (사진=부동산 블록체인 연구소)

[한국정경신문=송현섭 기자] 우즈베키스탄 디지털 트러스트 임원진이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2018(Real Estate Blockchain Expo 2018)’에 참가해 현지 ‘블록체인 스마트시티’ 개발사업 투자 유치에 나선다.

부동산 블록체인 연구소는 우즈벡 고위급 사절단이 한국경제신문 주최 KOBEA(한-우즈벡 경제위원회) 공동 주관으로 열리는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에 참가한다고 7일 밝혔다.

사절단을 이끄는 알렉산드르 텐 국부 투자펀드 ‘디지털 트러스트(Digital Trust)’ 대표이사는 이번 엑스포에서 현지 블록체인 육성 및 발전정책과 부동산 개발 프로젝트를 소개한다.

아울러 사절단은 KOBEA와 공동부스를 마련해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이 야심차게 추진하는 디지털경제 발전계획을 설명하고 글로벌 투자 마케팅에 나선다.

우즈벡 사절단은 이번 엑스포 참가를 계기로 추후 타쉬켄트에서 정부 주관 ‘국제 블록체인 포럼’도 개최할 예정이다.

김철 부동산 블록체인 연구소장은 “우즈벡 국부 투자펀드가 세계 최초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에서 현지 가상화폐거래소 구성·디지털경제 발전지원 펀딩 해외 파트너를 찾는다”고 밝혔다.

김 소장은 “정부가 앞장서 국내외 개인과 법인의 가상화폐 거래를 합법화하고 수익에 대한 비과세 정책을 발표해 블록체인·가상화폐산업의 발전을 추진하는 점이 돋보인다”고 강조했다.

실제로 미르지요예프 우즈벡 대통령은 △블록체인 민관협력·투자유치 △블록체인 현지 전문인력 양성·해외 고급인력 확보 △블록체인 해외 선도기관과 기술지원 협력을 추진하고 있다.

더욱이 현지 블록체인 사업을 주도하는 디지털 트러스트가 총괄사업 진행 자문과 실행 파트너로 KOBEA(한-우즈벡 경제위원회)를 선정하고 첫 투자유치 공동 로드쇼로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를 택했다는 점도 눈길을 끈다.

이는 매년 부동산 개발업체와 시행사·수요자 등 4만 여명이 찾는 한경 국제 부동산 박람회 ‘리얼티 엑스포 코리아 2018’과 함께 진행돼 최적의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한국정경신문 송현섭 기자 21cshs@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정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커뮤니티

  • 지방선거에 나온 후보자 알아보세요
  • 여성 용접사 23살 나이로 힘든 일터에..
  • 전국 n리단길 실태조사
  • 박지성에 대한 오해와 진실
  • 조민웅 화이팅!!!
  • 귀국한 박항서 감독 베트남을 이야기하다
  • 힐스테이트 중동 힐스에비뉴 상업시설 분양정보
  • 음주운전 법이 안바뀌는 이유

설문조사

188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9.11 ~ 2018.09.30

[설문] '4.27 판문점 선언' 국회비준 어떻게 보십니까?

남북정상회담이 눈앞으로 다가왔습니다. 
하지만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지난 '4.27 판문점 선언'의 국회비준을 거부하고 평양정상회담도 거부하고 있습니다. 북한이 선 비핵화를 해야 한다는 이유에서입니다.
야당이 판문점 선언을 비준하면 우선 1차적으로 남북한 동해선 및 경의선 철도, 도로가 연결됩니다. 남북 경제교류의 토대가 마련됩니다.
42.7 판문점 선언의 국회비준 어떻게 보십니까?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설문조사

1,789명이 설문에 참여했습니다. 2018.07.25 ~ 2018.08.24

[설문] 청와대가 기무사의 계엄령 문서를 공개했습니다. 어떻게 봐라봐야 할까

기무사가 계엄령을 준비한 60여쪽 자리 구체적인 문서가 공개됐습니다. 

군사 이동부터 특히 국회의원들을 체포해 계엄령을 해제하지 못하도록 하고 언론은 검열을 하는 등의 불법도 기술돼 있습니다.

과거 군사 독재정권의 쿠테타 당시 계엄령과 거의 유사합니다.

어떻게 바라봐야 할까요?

버튼을 누르시면 결과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010-2857-1114 010-2000-3803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인·편집인 이경호 | 편집국장 김태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8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전체 댓글0

서울 마포구 월드컵로14길 36 서교빌딩 2층 | 070-4908-0065 | kpenewscom@gmail.com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아01248

사업자등록번호 110-81-85760 | 등록일자 2010.05.28 발행·편집인 이경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정윤

2017 © 한국정경신문 All rights reserved.

신고